Economy

아이스팩 하나면 충분해~

많은 사람들이 ‘마켓O리’나 ‘쿠O프레쉬’ 등 새벽에 식재료를 배송받는 서비스들을 애용하고 있습니다.  음식이라는 특수성 때문인지 택배 송달 시간이 짧은 새벽 시간대를 선택한 것이겠죠. 또한 음식의 신선도 유지를 위해 아이스팩도 함께 동봉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보관 용도라기 보다는 송달 완료 전까지 배송박스 내 온도를 한동안 조금이라도 낮추기 위해 사용된 것처럼 보입니다. 제 경험상 새벽 배송에 동봉된 아이스팩이 녹아 있었던 […]

아이스팩 하나면 충분해~ 더 읽기"

자연 치유가 정답인가?

우리가 알고 있는 어떠한 원리나 이론 등은 과학적 지식을 집대성한 결과라 할 수 있지만, 발명이라는 것은 반드시 과학적 지식을 통해서만 이뤄지는 것은 아닌 듯 싶습니다. 다시 말해, 실험 중에 일어난 실수가 새로운 발견의 씨앗이 되었다든지, 수 많은 시행착오 끝에 의미 있는 결실을 찾기도 하는데요, 이러한 경우 결과물에 대한 신뢰를 더하기 위해 나중에 과학적인 분석을 하기도

자연 치유가 정답인가? 더 읽기"

사레 들림…가볍게 넘기기엔 위험하다!

음식을 먹다 보면 누구나 한번쯤은 경험하게 되는 사레… 그런데, 사레에 자주 걸리면 폐렴에 걸리기 쉽다는 걸 아시나요? 전문용어로 음식물을 삼키는 장애를 ‘연하곤란’이라고 하더라구요. 의학적으로는 식도를 구성하고 있는 어려 구조물들이 유기적으로 조화롭게 움직여 음식물을 위로 전달하는데, 뇌졸증, 치매, 파킨슨병 등 노인성 신경질환 등으로 인해 신체기능이 저하되면 식도로 넘어가 폐렴을 일으킨다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그럼, 지속가능한 발전(SDGs)과 사레에

사레 들림…가볍게 넘기기엔 위험하다! 더 읽기"

보험에도 SDGs ?

일본의 손해보험사들은 각종 미디어 등을 통해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이행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그런데 그들과 SDGs가 무슨 관련이 있나? 자신들의 이미지 관리를 위해 사회 기부 활동 같은 걸 돌려서 말하는거 아닌가?..라고 단순히 생각을 했었습니다. 그런데 제 생각이 짧았습니다. 그들은 금융을 다루는 곳 인 만큼 SDGs 관련 금융 상품을 발굴하고 이를 통해 SDGs에 기여하고 있었습니다. 오늘은 보험사

보험에도 SDGs ? 더 읽기"

물거품으로 부담 없이 깨끗한 세상을

어떠한 목적을 가지고 개발되고 생산되는 여러 제품들이 있습니다. 그런데 나중에 확인해 보니 그 제품을 사용하면서 얻게 되는 효과가 UN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와 맞아 떨어진다면 제품의 홍보 측면에서 더할 나위 없이 좋겠죠. 당연하겠지만 UN에서 SDGs를 결의하기 이전에 개발된 제품이라면 더욱 더 그러할 것입니다. 여기에서 소개해드릴 Science사가 바로 그러한 사례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Science사는 ’19년 매출이 약 210억원으로 이전 10년간 연평균

물거품으로 부담 없이 깨끗한 세상을 더 읽기"

돌로 비닐우산을 만든다고?

일본의 대표 유니콘 기업 TBM. 그들은 석회석으로부터 플라스틱 자재를 만드는 기술을 개발하여 상용화하는데 성공하였습니다(상품명: LIMEX). LIMEX는 제조시 다량의 물을 쓰는 종이나 석유로부터 생산되는 플라스틱에 비해 환경에 부담이 적은 꿈의 소재라고 합니다.  LIMEX는 플라스틱 원자재 조달부터 생산 과정까지 기존의 석유와 비교할 경우 CO2 배출량을 약 1/50로 감소 시킬 수 있다고 합니다(업체 추산). 더 놀라운 것은 재활용이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돌로 비닐우산을 만든다고? 더 읽기"